> 사회
"골든타임이 귀한 생명 살렸다"의식잃은 13세 남학생 응급처치로 목숨구해
전광희 대표기자  |  jkh@city21.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17  15:16: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의식을 잃고 쓰러진 학생을 주변사람들이 응급처치를 하고 있는 모습(사진제공: 김포소방서)
급성 심정지를 일으켜 의식을 잃고 쓰러진 13세 남학생이 주변의 도움으로 귀한 생명을 지키게 됐다.

김포소방서(서장 배명호)에 따르면 119 구급대는 지난 11일 19시 35분경 운양동 소재 한 식당에서 급성 심정지를 일으킨 13세 학생이 입에 피를 흘리며 의식을 잃고 쓰러졌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

현장에는 이 건물 3층 소재 소아과 의사 A씨가 도움을 요청받고 내려와 흉부압박을 실시하고 있는 상태였다. 환자를 인계 받은 구급대원(소방장 성모천, 소방교 정수진, 소방사 김현태)은 환자 상태 확인 후 즉시 응급처치를 실시했다.

환자는 의식, 호흡 ,맥박이 없는 상태였으며 구급대원은 전문기도 유지술, 자동 심장충격기 및 흉부압박을 실시, 5분 만에 환자의 심장을 살려냈다.

현장에서 호흡과 맥박이 돌아온 환자는 즉시 인근 지역응급의료 센터로 이송되었고 현재 환자는 의식을 회복하고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배명호 서장은 구급대가 도착하기 전 목격자의 신속한 심폐소생술이 있었기에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었다”며 “구급대원 도착 전 심폐소생술을 실시해준 의사선생님과 신속한 처치로 소중한 생명을 살린 구급대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전광희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 인기기사
1
'지하철 5호선 김포연장' 속도낸다
2
김두관 의원, 유영록 시장 군기잡기 하나?
3
'유영록 시장 3선 반대 논란' 종결
4
지하철5호선 김포연장 건의안 경기도의회 통과
5
<대표칼럼>김두관 의원의 시장후보 줄 세우기
6
현춘희 제64대 김포경찰서장 취임
7
민주당, 김포지역 신규 당원모집 과정 ‘잡음’
8
김포 구석구석6 … 옛날박물관
9
김준현 의원 “서울 지하철 5호선, 김포로 연장돼야”
10
김포시, 인구 40만 대비 조직개편 9월 단행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게시판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번호: 경기 아 50303 등록일: 2011.11.15 발행인·편집인: 전광희 청소년보호책임자: 전광희
주소: 경기도 김포시 사우중로 48 드림월드프라자 704호 Tel: 031)998-6161 Fax: 031)984-7117  |  이메일 : jkh@city21.co.kr
Copyright © 2004 씨티21. All rights reserved.